검색

국립한밭대, 유성구와 함께 '물듦 in(人) 씨네' 시즌2 개최

단편영화 함께 감상 후 영화감독과의 토크콘서트 진행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영숙 기자
기사입력 2024-03-12

▲ 국립한밭대학교 인문도시지원사업 물듦인 씨네 프로그램 포스터./사진제공=국립한밭대학교  © CRS NEWS


국립 한밭대학교
(총장 오용준)는 유성구와 함께 운영하는 인문도시지원사업의 하나로 사람, 서로에게 물들다를 주제로 단편영화를 감상한 후 해당 영화감독과 관객과의 대화를 통해 더불어 살아가는 삶의 모습을 찾아보는 물듦 in() 씨네시즌2 프로그램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물듦 in() 씨네프로그램은 영화 속에서(in) 서로가 물들어간다혹은 영화를 통해 사람()과 사람()이 물들어간다는 중의적 의미를 담고 있으며 지난해에도 대중들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단편영화 6편을 선정해 관객과 감독이 함께하는 시간을 마련한 바 있다.

 

이번 시즌2에서는 오는 328() 김소형 감독의 '아마 늦은 여름이었을거야', 51() 최병권 감독의 '복덕방', 529() 박지인 감독의 '전학생'이라는 영화를 선정했으며 각 행사 당일 오후 530부터 국립한밭대 국제교류관(S0) 108호 라운지에서 만날 수 있다.

 

본 프로그램 참가는 무료이고 참가신청은 프로그램 안내 포스터의 QR코드를 활용해 가능하며 관련 문의는 국립한밭대 인문교양학부 윤인선 교수에게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한국연구재단이 주최하는 인문도시지원사업은 우리 지역에서는 국립한밭대 인문교양학부와 한국언어문학연구소 그리고 유성구가 공동으로 주관하고 있으며 2022년 하반기부터 유성구 인문학 도시 브랜딩 별빛물듦의 도시, 유성을 주제로 다양한 인문학 체험 행사를 지역주민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jinli777@crs.by-works.com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CRS 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