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베트남 출신 다문화여성, 전남도청 공무원 임명

전남도 다문화 가구 4.5%...다문화여성 현지 정착 지원 담당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이광열 기자
기사입력 2024-01-03

▲ 전남도 공무원으로 임용된 베트남 출신 다문화여성 정민정(오른쪽) 씨. 전남도청 제공

 

전남도는 베트남 출신 다문화여성 정민정(29) 씨를 공개채용 절차를 통해 지방임기제 7급 상당 공무원으로 임용했다고 3일 밝혔다.

 

정 씨는 모국어 상담사 지원과 결혼이주여성 산모도우미 운영 등 다문화여성의 현지 정착을 지원하는 업무를 담당한다. 전남지역 다문화 가구는 15666세대, 51131명으로 전국(399396, 1151004)의 약 4.5%를 차지한다.

 

지난 2013년 국제결혼해 2018년 귀화한 정 씨는 다문화가족 지원 분야에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을 갖추고 한국어능력시험(TOPIK) 최고등급인 6급을 보유하고 있다. 전남 보성군 가족센터에서 5년간 베트남어 통번역 지원 업무 등을 하며 경력을 쌓았고 현재 광신대 복지상담융합학부 학사과정에 재학 중이다.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CRS NEWS. All rights reserved.